1 2 3 4
가수 임재범은 2011년 ‘나는 가수다’는 TV 프로그램에 출연하고서 대중에게 알려졌습니다. 그룹 시나위의 보컬 출신이어서 이미 알만한 사람들은 그의 실력을 알았지만 널리 대중에게 ...
더보기  댓글  펼침
선지자 요나는 선교적 삶을 역행했던 사람입니다. 니느웨로 가라는 하나님의 명령을 듣고도 민족적 감정에 사로잡혀 반대편으로 도망쳐버렸습니다. 이스라엘이 오랫동안 니느웨로부터 어려움을 ...
더보기  댓글  펼침
지난 한주간 이번 필리핀 단기선교를 위한 특별새벽기도회를 진행하였습니다. ‘생애의 전환점으로서의 선교적 삶’이라는 주제로 설교하였습니다. 성경속 인물들의 생애의 전환점을 주목해보았 ...
더보기  댓글  펼침
열왕기하 13장에 보면, 선지자 엘리사가 죽을 때가 다 되었습니다. 그때 이스라엘 왕이었던 요아스가 엘리사를 방문합니다. 요아스왕은 “내 아버지여 내 아버지여 이스라엘의 병거와 마 ...
더보기  댓글  펼침
고대 이스라엘에는 원칙적으로 소작농이 없어야 했습니다. 크든 작든 자기의 땅을 소유한 자작농만 있어야 했습니다. 하나님이 주신 땅이기 때문에 이스라엘 12지파의 모든 사람들에게 제 ...
더보기  댓글  펼침
작년에 작고하셨던 문학평론가 김윤식선생은 원고지에 친필로 글을 쓰셨다 합니다. 오랜 기간 서울대 국문학과 교수로 재직하면서 많은 저술을 출판했던 다작의 작가요 평론가요 교수였던 그 ...
더보기  댓글  펼침
금번 전북노회 교사강습회 주강사로 내려오신 총신대 신학대학원 김희석교수의 잠언 세미나를 들었습니다. 잠언을 전공한 학자답게 잠언의 신학과 구조에 대해서 최전방의 최신 연구물을 접할 ...
더보기  댓글  펼침
고사성어 와신상담은 “거북한 섶에 누워 자고 쓴 쓸개를 맛본다는 뜻으로, 원수를 갚으려 하거나 실패한 일을 다시 이루고자 굳은 결심을 하고 어려움을 참고 견디는 것을 이르는 말”입 ...
더보기  댓글  펼침
학창 시절에 유난히 승부욕이 강한 아이가 있었습니다. 지고는 못사는 성격이라 운동을 할 때 지게 생기면 끝까지 경기를 하지 않고 도중에 게임을 파토내기도 했습니다. 지는 꼴을 보느 ...
더보기  댓글  펼침
한국인 메이저리거 류현진투수의 회복이 놀랍습니다. 어깨 수술을 받은 투수가 예전 구위를 회복할 확률은 7%에 불과한데 그는 거기에 들었습니다. 수술 전보다도 놀라운 피칭을 보이고 ...
더보기  댓글  펼침
소설가 김훈에 대한 기억의 시작은 주간지 시사저널 편집국장 시절입니다. 시사저널이 한때 주간지 시장의 점유율 1위였을 때 그는 편집국장이었습니다. 편집국장으로서 누군가와 재밌게 대 ...
더보기  댓글  펼침
때 이른 더위에 덜컥 겁이 납니다. 작년 ‘여름의 추억’이 있기 때문입니다. 지난 ‘여름의 추억’은 하도 더워 진땀 흘린 기억뿐입니다. 올해도 여느 해보다 빠르게 폭염주의보가 중부 ...
더보기  댓글  펼침
페미니즘을 추구하는 여성신학자들 중 일부는 하나님을 아버지라고만 부르는 게 못마땅합니다. 왜 ‘하나님 어머니’는 안되냐고 항변합니다. ‘하나님 아버지’라는 표현이 가부장제의 산물이 ...
더보기  댓글  펼침
어리고, 이제 자라나는 자녀를 둔 입장에서 자녀들에게 특별한 기대란 없습니다. 잘 자라나서 자신의 앞가름만 스스로 해결할 수 있기만 하면 성공이라는 생각뿐입니다. 자녀를 잘 키워서 ...
더보기  댓글  펼침
오늘은 제97회 어린이날이며 어린이주일입니다. 제1회 어린이날 기념식은 1923년 5월 1일에 있었습니다. 이날 소파 방정환선생이 작성한 ‘어린이 선언문’이 낭독되었습니다. 어린이 ...
더보기  댓글  펼침
재해와 재앙에 관한 소식은 늘 있었고 그래서 새로울 것 없는 이 세상인데 요즈음 그러한 아픔이 제 마음에 크게 다가오는 건 나눔에 대한 부담 때문인 듯합니다. 지난 주 성찬식에서 ...
더보기  댓글  펼침
기독교의 핵심은, 이걸 빼놓고 기독교를 말할 수 없을, 기독교의 핵심은 기독교가 구원의 종교라는 점입니다. 예수 그리스도는 구원을 가져오시는 분, 구주로 지칭됩니다. 구원이라는 ...
더보기  댓글  펼침
사람마다 자주 사용하는 단어가 있기 마련입니다. 저는 ‘계기’라는 단어를 참 많이 사용하는 편입니다. 국어사전에 보니까, 계기라는 단어의 뜻이 ‘어떤 일이 일어나거나 변화하도록 만 ...
더보기  댓글  펼침
많은 사람들에게 입버릇처럼 회자되는 ‘4월은 잔인한 달’이라는 시구는 T.S.엘리옷의 ‘황무지’라는 시의 첫 구절입니다. 4월이 왜 가장 잔인한 달인가라는 질문에 어떤 분은 “긴 ...
더보기  댓글  펼침
 평범한 사람과 비범한 사람은 어느 정도 타고나는 게 맞습니다만 생각만큼 그 차이가 크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특출난 과학적 성과를 이룬 과학자가 새로운 과학법칙을 발견할 ...
더보기  댓글  펼침